퀵메뉴

커뮤니티
  • 공지사항
  • 고객쉼터
  • 동호회
  • 주문게시판

고객센터
커뮤니티
HOME >> 커뮤니티
  • 잡글창고

    그 무엇 찾으려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3-11-18 15:21 조회2,185회 댓글0건

    본문




    낮은 데로 떨어지는 낙엽을 보고서도
    아래로 아래로만 흐르는 물을 보면서도
    위로 위로 높은 곳으로만 오르려는
    헛된 욕심 가득찬 무거운 마음 짊어지고
    오늘도 가파른 세상의 벽을 기어 오르네.
    아, 어디선가 들리는 듯한 황성옛터 노래가사.

    황성옛터에 밤이되니 윌색만 고요해
    폐허에 서린 회포를 말하여 주노라.
    아 ~ 외로운 저나그네 홀로이 잠 못이뤄
    구슬픈 버래소래(벌레소리)에 말없이 눈물져요

    성은 허물어져 빈터인데 방초만 푸르러
    세상이 허무한 것을 말하여 주노나
    아 ~ 가엾다 이 내 몸은 그 무엇 찾으려
    덧없는 꿈의 거리를 헤매여 있노라

    나는 가리로다 끝이 없이 이 발길 닿는곳
    산을 넘고 물을 건너 정처가 없이도
    아 ~ 한없는 이 서름을 가슴속 깊이 안고
    이몸은 흘러서 가노니 옛터야 잘있거라


    http://blog.naver.com/natto114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